달력

6

« 2021/6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2010. 2. 22. 15:00

왕용삼구(王用三驅) 기타(其他)/명언(名言)2010. 2. 22. 15:00

    비괘의 다섯번째 효사중에 나오는 명언으로 '왕은 사냥을 할 때 세 방향만 막도록 한다'는 의미입니다. '짐승'이 달아날 길을 남겨두는 관용을 의미한다고 해석 할 수도 있겠으나, 마을사람들을 꾸짖지 않는다(邑人不誡)는 내용으로 이어지니, 세 방향만 막는 행위는 실수를 한 사람이 변명할 수 있게 배려해 두는 것을 말하는 것 같습니다. 즉, 짐승이 아니라 ‘사람’에게 빠져나갈 구멍을 만들어 주는 것을 말합니다. 
   그래서 이 명언은 왕과 같은 지위의 강자(强者)는 엄격함도 필요하겠지만, ‘너그러운 관용의 마음을 잃지 않아야 한다’는 가르침을 전하려고 할 때 종종 언급되곤 합니다. 힘을 가진자는 냉혹하고 가혹해지기 쉽지만, 그 때문에 약자를 벌벌 떨게만 한다면 오히려 독이 되어 돌아올 지 모릅니다.

 

   비단, 왕과 신하, 왕과 백성과의 관계에서만 통하는 가르침은 아닐 것입니다. 아이를 교육하는 부모님, 선생님, 부하직원을 거느린 직장의 상급자 등등 두루두루 통할 수 있겠지요.

   두 방향이 아니라 세 방향을 막도록 한다는 점도 생각해야 할 것 같습니다. 2:2의 수학적 비율로 엄격함과 너그러움의 중간을 지키는 단순한 산술적 중용(中庸)을 의미하고 있지는 않습니다. 굳이 비율을 정하기 보다는, 사탕이 필요한지 매가 필요한지를 분별할 수 있는 안목을 갖추라는 의미로 받아들이면 충분하겠지요.

 

   사실, 우리 문화는 엄격함을 지나치게 강조한 문화는 아니었는지 생각을 해 봅니다. ‘암탉이 울면 집안이 망한다’는 속담, ‘여자랑 북어는 삼일마다 패야한다’는 속담을 남성우월주의의 관점에서 종종 언급하는 분들이 아직도 계십니다. 암탉의 속담은 여성과 남성의 역할을 분별한 시대에, 각자 본분에서 벗어나지 말라는 의미일 것입니다. 요즘은 ‘암탉이 울어야 집안이 흥한다’로 얘기하죠. 그 보다 ‘여자와 북어는 삼일마다 패야한다’는 속담을 여자는 때려패야 순종한다는 의미로 오해하는 분들이 계신 것 같아 집고 넘어가야 할 것 같습니다. 속 뜻은 ‘북어를 연하게 만들듯, 여자도 부드럽게 만들어야 한다’는 의미입니다. 물론 액면 그대로 두들겨 패서 부드럽게 만들겠다는 간 큼 남자분은 없으시겠죠 ^^

'기타(其他) > 명언(名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왕불복(无往不復)  (0) 2010.02.23
밀운불우(密雲不雨)  (0) 2010.02.22
왕용삼구(王用三驅)  (2) 2010.02.22
즉록무우(即鹿无虞)  (0) 2010.02.22
무성유종(无成有終)  (0) 2010.02.22
리상견빙지(履霜堅氷至)  (0) 2010.02.22
Posted by 오빠야닷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anwon.tistory.com BlogIcon 엄마만원만 2010.03.02 15: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좋은 글 잘 배웁니다.
    왕용삼구 이 네 글자에 생각해볼 부분이 참 많은 것 같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2. Favicon of https://obbaya.com BlogIcon 오빠야닷컴 2010.03.02 2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생각하시는 계기가 되셨다니 기쁘네요. 사람들이 좋아하는 주역명언이 어떤 것일까 늘 궁금했었는데, 참고할 수 있게 되어 정말 고맙습니다. 좋은 하루 되셔요 (__)